비틀즈는 일찍이 홍보 영상물에 눈을 뜬 밴드다.

그들은 1960년대부터 싱글을 발표하면 홍보 영상물을 같이 만들었다.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이 영상물의 효과에 주목하고 음반 녹음 못지 않게 영상물 제작에 공을 들였는데, 비틀즈 역시 카라얀처럼 많은 영상물을 남겼다.

물론 카라얀은 스스로 영상물에 집착한 반면 비틀즈는 프로듀서 조지 마틴과 매니저 브라이언 엡스타인이 더 열심이었다.

 

2016년 유니버셜에서 나온 '더 비틀즈 1+'는 비틀즈가 남긴 싱글 히트곡 영상물을 모아서 볼 수 있는 블루레이 타이틀이다.

원래 영국과 미국에서 인기를 끈 그들의 넘버 1 히트곡 27곡을 모은 '1'이라는 음반이 먼저 나왔는데, 여기에 영상을 합쳐서 '1+'라는 이름을 붙여 다시 내놓았다.

 

총 3장의 디스크로 구성돼 있는데 2장의 블루레이 디스크에는 이들의 넘버 1 히트곡의 뮤직비디오가 들어 있고, 나머지 1장은 CD 음반이다.

2장의 블루레이는 일부 겹치는 곡이 있기는 하지만 영상이 살짝 다르다.

 

처음 영상물을 찍었을 때와 약간 다르게 촬영한 판본, 첫 번째 디스크에 없는 곡들이 두 번째 블루레이 영상에 들어 있다.

수록곡들을 보면 'Love Me Do', 'I Want a Hold Your Hand', 'Ticket to Ride', 'Yesterday', 'Yellow Submarine', 'Eleanor Rigby', 'All You Need Is Love', 'Hey Jude', 'Get Back', 'Something', 'Let It Be' 등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끈 곡들이다.

 

개중에는 존 레논이 죽기 전에 남긴 데모곡을 바탕으로 다시 편곡한 'Free as a Bird' 'Real Love'처럼 비틀즈의 기존 정규앨범에서 들을 수 없는 귀한 곡들도 있다.

한마디로 비틀즈의 넘버 1 히트곡들을 통해 그들의 역사를 하일라이트로 맛볼 수 있는 귀한 타이틀이다.

 

단순히 음악과 영상만 실어 놓은 것이 아니라 공들여 다시 디지털 리마스터링 작업을 해서 음질과 화질이 향상됐다.

이를 위해 비틀즈 앨범의 프로듀서를 담당했던 조지 마틴의 아들 자일스 마틴이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 디지털 작업을 지휘했다.

 

덕분에 영상은 기대했던 것보다 상태가 좋다.

물론 1960년대 작품들은 오래된 만큼 화질 열화 등을 피할 수 없지만 잡티나 스크래치 등 손상 흔적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

 

특히 1966년 이후 촬영한 컬러 영상들은 기대 이상으로 화질이 좋다.

음질 또한 마찬가지.

 

일부는 5.1 서라운드 채널, 일부는 스테레오로 다시 믹싱작업을 거쳐서 음질도 새로 녹음한 것처럼 생생하다.

부록으로 일부 곡에 대한 폴 매카트니와 링고 스타의 음성해설이 들어 있다.

<블루레이 타이틀에서 순간 포착한 장면들>

비틀즈는 지금의 뮤직비디오, 즉 홍보용 영상물을 제작한 개척자들이다. 이들은 단순히 공연만 다닌게 아니라 주요 싱글을 발표할 때마다 트위켄햄 필름스튜디오 등 스튜디오에 모여 영상물도 함께 만들었다.

비틀즈가 1965년 미국 뉴욕의 시어스타디움에서 가진 공연은 지금의 아이돌그룹 인기와 비교할 수 없을 만큼 광적이었던 비틀마니아 현상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사례였다.

당시 비틀즈는 5만5,000명이 모인 시어스타디움 공연에서 12곡을 불렀다.

'Eleanor Rigby'는 비틀즈가 등장하는 애니메이션 영화 '노란 잠수함'의 일부 장면을 편집해 사용.

'Penny Lane'의 한 장면. 비틀즈 멤버들은 모두 말을 탈 줄 몰랐으나 어쩔 수 없이 이 장면을 위해 말을 타야했다. 링고 스타는 "말이 거대한 괴물처럼 보여 무서웠다"고 회고했다.

비틀즈 멤버들은 'Hello Goodbye' 영상에서 '서전 페퍼스 론리 핫스 클럽 밴드' 음반을 연상케하는 복장으로 노래를 불렀다.

데이비드 프로스트쇼에 출연한 비틀즈. 이들은 'Hey Jude'를 불렀다.

1969년 영국 런던의 새빌로에 위치한 애플 레코드사 옥상에서 가진 유명한 공연.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들은 옥상에서 거리를 내려다보며 'Get Back' 등 5곡을 불렀다.

비틀즈 멤버들의 녹음 스튜디오에 들어와 앉아 있는 오노 요코. 존 레논이 오노 요코와 가까워질 수록 일부 멤버들과 불화는 더 커졌다.

전위적인 영상의 'Strawberry Fields Forever'. 영국 켄트즈의 놀(Knole) 공원에서 촬영.

비틀즈의 영상 촬영장에 나타난 롤링스톤즈의 악동 믹 재거. 그 옆에 선 여인은 당시 여자친구인 마리안느 페이스풀이라고 한다.

비틀즈는 1959년 결성돼 1970년 4월 공식 해체했다. 1960년대 주옥같은 곡들을 히트시킨 이들은 10년 남짓 활동하며 뛰어난 음악성으로 록의 역사를 바꿔 놓았다.

크로아티아 랩소디
최연진 저
The Beatles - The Beatles 1 (비틀즈 원 One) (2015 Remixed/Remastered)
The Beatles - The Beatles 1 (비틀즈 원 One) (Limited Edition Gatefold CD Digisleeve)
예스24 | 애드온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울프팩


티스토리 툴바